웃음·감동·연재 2
유쾌하고 재미있고 놀라운 이야기들
새로고침 | 로그인
친일파가 된 안중근 아들
친일파가 된 안중근 아들
김재규
등록일 : 2018-07-02 15:47:10 | 글번호 : 157539
22266명이 읽었어요 모바일화면

첨부 이미지 : 1개

김구가 암살 시도도 했다구...
자식들을 아무도 안챙기니...



댓글수 43
새로고침 | 목록보기 | 댓글쓰기
베스트 댓글 1 리치왕 2018-07-02 15:55:08
김구놈은 살아있을 때 좀 챙겨주지 후에 변절하니까 죽이려드네 ㅋㅋㅋ

192 9
베스트 댓글 2 강남순환로 2018-07-02 15:53:19
유서깊은 헬조따리 헬조따 ㅋㅋㅋㅋㅋ

역사가 증명하듯이 애국하면 자식과 가족과 자신과 주변인 모두가 힘들어지고
누구도 기억해주지 않습니다
제발 윗분들이 나라 말아먹고 아랫분들이 몸 던져서 다시 살리려는 노력은 그만해요

159 5
베스트 댓글 3 후긴과 무닌 2018-07-02 15:56:48
반면 어떤 친일파 후손들은 남이섬 관광수익으로 평생을 떵떵거리며 살고있다고 한다.

118 4
논란의 댓글 포키온 2018-07-02 16:51:40
이런 사례들이 있기 때문에 우리가 친일파라는 이름으로 일괄적으로 처단해서는 안되는 거죠...

13 58

댓글 1 BEST 강남순환로 2018-07-02 15:53:19
유서깊은 헬조따리 헬조따 ㅋㅋㅋㅋㅋ

역사가 증명하듯이 애국하면 자식과 가족과 자신과 주변인 모두가 힘들어지고
누구도 기억해주지 않습니다
제발 윗분들이 나라 말아먹고 아랫분들이 몸 던져서 다시 살리려는 노력은 그만해요


댓글 2 BEST 리치왕 2018-07-02 15:55:08
김구놈은 살아있을 때 좀 챙겨주지 후에 변절하니까 죽이려드네 ㅋㅋㅋ


댓글 3 패스 2018-07-02 15:55:54
인지상정


댓글 4 BEST 후긴과 무닌 2018-07-02 15:56:48
반면 어떤 친일파 후손들은 남이섬 관광수익으로 평생을 떵떵거리며 살고있다고 한다.


댓글 5 많이심심하면개또라이됨 2018-07-02 15:56:53
안중근의 가족들은 어떻게, 왜 노출되었는가? 안중근은 이를 모르고 거사를 치뤘나?
김구는 왜 유족들은 보살피지 않고 오히려 살길찾으려하니 죽이려 들었는가? 영웅의 가족은 모두 숭고해야하는가?
호부견자라 깔보는 사람들은 범에 가까운가, 개새끼에 가까운가? 아니면 살아있다고 말하기도 힘들었나?


댓글 6 생각=Energy 2018-07-02 15:58:34
누가 돌을 던지랴


댓글 7 Smart Stupid 2018-07-02 15:59:30
4 지나가다 김구한테 보였으면 디졌음ㅋㅋ


댓글 8 아그러세요 2018-07-02 16:02:20
나라사랑해서 이득본 유일한 경우가 이번 독일전 애국배팅인거같음


댓글 9 2018사회4년차(고파스10년차) 2018-07-02 16:03:27
역시 유서깊은 전통이었군요


댓글 10 설퀴지터 2018-07-02 16:07:57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jihae1262&logNo=220660761925&proxyReferer=&proxyReferer=http%3A%2F%2Fblog.naver.com%2Fjihae1262%2F220660761925


댓글 11 설퀴지터 2018-07-02 16:10:55
https://m.search.naver.com/search.naver?query=%C0%CC%C5%E4+%C8%F7%B7%CE%BA%CE%B9%CC+%BE%C8%C1%DF%B1%D9%C0%BB+%BD%EE%B4%D9&where=m&sm=mtp_hty#api=%3F_lp_type%3Dcm%26col_prs%3Dcsa%26format%3Dtext%26nqx_theme%3D%257B%2522theme%2522%253A%257B%2522main%2522%253A%257B%2522name%2522%253A%2522book_info%2522%252C%2522os%2522%253A6099327%252C%2522pkid%2522%253A20000%257D%257D%257D%26query%3D%25C0%25CC%25C5%25E4%2B%25C8%25F7%25B7%25CE%25BA%25CE%25B9%25CC%2B%25BE%25C8%25C1%25DF%25B1%25D9%25C0%25BB%2B%25BD%25EE%25B4%25D9%26sm%3Digr_brg%26tab%3Dinfo%26tab_prs%3Dcsa%26where%3Dbridge&_lp_type=cm


댓글 12 형형 2018-07-02 16:11:37
좀 세게 말해서
망할 나라는 걍 시원하게 망해버리고
민중은 알아서 살 길 찾아가는게 행복해지는 길인것 같습니다.

애초에 무엇때문에 망했는가 따져보면
민중이 목숨바쳐 독립운동할 이유가 없음

같은 맥락에서 대한항공 일가 강력하게 처벌 못하면
이 나라에 헌신할 이유가 없다고 봅니다.
다른 것보다 먹고 살만한 계층이 나라 등지고 해외 국적 취득한건 어떻게 해도 용인이 안됨.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망할 징조예요.


댓글 13 fedaykin 2018-07-02 16:13:17
정말 한국인 아무도 저분들을 돕지 않았을까
저분들을 도우려는 시도가 일제에게 박살이 났을까


댓글 14 설퀴지터 2018-07-02 16:13:47
저 내용 중 독백이라고 해야하나 그부분은
소설에 나오는 부분입니다


댓글 15 2829 2018-07-02 16:14:23
네 그런데 그렇게 민중이 나라버리고 난민으로 다른나라로 가려는 순간 어떤 일이 벌어지죠? 자기 나라 버리고 행복해지는 길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댓글 16 쏘유돈크라이포미ㅣㅣㅣ 2018-07-02 16:27:55
킬구가또...ㅠㅠ


댓글 17 지나가던행인72 2018-07-02 16:30:04
필요할 땐 우리아들, 필요없으면 느그아들 ㅋㅋ 이미 저때부터 ㅋㅋㅋ


댓글 18 지나가던행인72 2018-07-02 16:31:54
왜 미국이 영웅에 대한 예우를 그렇게 갖추는지에 대한 이유.


댓글 19 포키온 2018-07-02 16:51:40
이런 사례들이 있기 때문에 우리가 친일파라는 이름으로 일괄적으로 처단해서는 안되는 거죠...


댓글 20 토먀토 2018-07-02 17:03:27
2/ 괜히 킬구가 아니져 ㅋㅋㅋ


댓글 21 alles 2018-07-02 17:04:06
19 // 이건 뭔 신박한 헛소리인가요?


댓글 22 goldwings 2018-07-02 17:11:07
1939년이에요. 과연 김구나 다른 독립운동가들이 도울 여력이 있었을까요? 본인 입에 풀칠도 못할 시기인데. 저런식으로도 독립 의지를 보이지 않았다면 일본 패망 이후에도 우리는 일본 소속으로 남았겠죠. 그리고 우리나라에 살면서도 남의 나라에 살듯 (마치 재일교포)처럼 직장과 사회에서 더 강력한 유리천장에 지금보다도 더 무기력하지 않았을까 생각이 듭니다


댓글 23 2018-07-02 17:26:08
저 사람의 처신에 돌을 자신있게 던질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거라고 생각하지만
적어도 김구 선생이 친일파가 된 안준생을 보고 격노하지 않을 이유는 어디에도 없다고 생각하는데요

저 당 시 김구 선생에게 독립운동을 하다가 죽어간 모든 독립투사분들 자제까지 보살필 여력같은게
있었을 리가 있다고 생각하는게 더 어처구니가 없네요

오히려 까야 할 건 독립 이후에도 친일파 청산이 안 된 점과, 독립 이후에도 그들의 후손들을 돌보지 못한 대한민국 정부지 김구 선생이 아닌 것 같습니다만


댓글 24 빠른거이 2018-07-02 17:36:13
보살피지 못한건 이해하더라도 암살시도는 오버 아닌가요
그 여력 있으면 다른 독립운동가 후손이나 도와주지


댓글 25 Netflix.com 2018-07-02 17:36:41
기승전킬구 전형적인 역갤패턴인데.. 흠...


댓글 26 Bo2ru 2018-07-02 17:41:44
킬구 새낔ㅋㅋㅋㅋ


댓글 27 냐냐냥뭉 2018-07-02 17:48:43
킬구새끼는 진짜 빨것도 많고 깔것도 많고


댓글 28 원체스터 2018-07-02 18:04:06
ㄷㄷ김구행동정당화


댓글 29 초밥 2018-07-02 18:07:29
김구가 안중근 아들은 못 보살필 수는 있지. 그리고 안중근 아들이 변절 했을때 암살할 권리도 없음.


댓글 30 불량호랑이 2018-07-02 18:08:46
무슨소린지

힘들고 ㅈ같고 죽을것같으니까 영웅이지

안준생같은 것은 그냥 개에요 일신의 영달을 위해 아비까지 팔아먹는 개

욕할 자격이 왜 필요하죠?

욕먹을거 감수하고 자기 잘먹고 잘산거 아닌가요?

아비 이름이 똥칠해서까지 본인 잘먹고 잘살면서 욕은 먹기싫은건가요?

저도 저상황에서 영웅같은 행동햇을 자신없습니다

그래도 부끄러운 줄은 알아야죠 욕먹는건 감수해야죠

이게 공감받는 글이 되다니요?

우리도 저 안준생같은 쓰레기도 먹고살기는 힘들어도 부끄러운 줄은 알아야죠


댓글 31 초밥 2018-07-02 18:20:50
30/ 힘들고 ㅈ같고 죽을것같이 고통스러워야만 영웅인 나라는 필요없습니다. 영웅이 왜 고통스러워야합니까? 영웅인 아버지의 아들을 아무도 챙겨주지 않다가, 일제의 압박에 변절하고 나서 죽이려고 드는 나라는, 그게 나라인가요? 그가 부끄러워 해야하는건 맞지만, 우리가 그를 '개'라고 비난해야하는지는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댓글 32 설퀴지터 2018-07-02 18:39:52
역갤러가 한 두 마리 기어나오는 듯 한 느낌.


댓글 33 RenA 2018-07-02 18:44:57
제가 삼년전쯤 남산에있는 안중근의사 기념관에 갔을때 '안중근은 목숨을 구걸해도 되는가 죽어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초등학생이 답한 내용입니다

사람들은 남의 인생에 대해선 한없이 엄격해집니다


댓글 34 호에에에엥 2018-07-02 19:23:00
아버지 이름 팔아먹는 개새끼가 변명은 오지게많네
그렇게 애비가 싫었으면 아예 평생 모른척하고 살던가


댓글 35 dosiick 2018-07-02 19:26:01
김구가 극단적 우파이긴 하죠...


댓글 36 강남순환로 2018-07-02 20:06:32
인생 씹 조져놓고 영웅으로 미화하는거 아주 역겨운 사상적 행위입니다


댓글 37 8Miles 2018-07-02 22:23:55
근래에와서 안준생 재평가.........


댓글 38 pero 2018-07-02 23:40:59
근데 이관점은 중요한거 같아요
태백산맥에서도 본듯함
가족이 힘들긴 하쥬..

으려워여


댓글 39 비밀구름 2018-07-03 09:28:35
적어도 내가 아닌 다른 누군가때문에 내 인생이 망가졌다는 패배의식을 죽을 때까지 버리지 못한 건 안타깝네요.. 그의 영혼이 저곳에서는 편안하길 바람니다.


댓글 40 UMP45 2018-07-03 09:30:04
15/ 기술이나 전문지식 등. 한마디로 능력 있으면 자기 나라버리고 다른나라 가서도 얼마든지 행복하게 살 수 있음. 대다수 민중들은 그게 없어서 ㅈ같아도 그냥 헬조선에 발붙이고 사는거고. 어차피 국가가와 국민은 어디까지나 계약 관계이고 일방적으로 국민이 희생하거나 충성을 바칠 의무는 없다고 보는데, 과연 이미 망할만해서 망해버린 또는 망하는 중인 나라를 위해 헌신할 필요가 있는지 저는 잘 모르겠음. 나라가 이미 나라 구실을 못하는데, 의무만 있고 권리는 없는 그런 계약을 지속하는게 과연 현명한지.


댓글 41 비밀구름 2018-07-03 09:52:37
40/ 대다수 민중들은 그런 계약이라도 지속하는게 나을정도로 능력이 없다는 의미기도 할듯요 .


댓글 42 2018-07-03 23:37:53
윗대가리가 나라를 말아먹음 → 민중은 나라를 살리려고 희생함 → 윗대가리는 몸 사리거나 도망감 → 민중이 나라 살려냄 → 윗대가리가 슬며시 등장해서 다시 왕 노릇

임진왜란, 병자호란, 일제강점기, IMF시기, 그리고 지금도 마찬가지죠.
인사청문회 보면 이중국적 논란 어휴....


댓글 43 리락ㅇ쿠맘 2018-07-04 10:38:15
김구가 어떤 사람인지 알면 킬구라는 말 못합니다. 10년간 서대문 형무소에서 일제의 모진 고문을 견디고 유혹도 다 물리친 사람입니다. 당연히 굶기도 밥먹듯이 했겠죠. 안준생은 성공한 테러 분자인 안중근의 아들이기 때문에 그 누구의 접근도 못하게 삼엄하게 감시했을 겁니다. 독립도 한참 먼 시점에 하물며 독립운동 인사가 어떻게 안중근의사의 가족을 돌봤을까요? 김구가 안준생을 죽이려 한 건 분노도 있지만 안준생으로 인해 독립운동가 전체가 흔들리는 걸 막기 위한 것도 크다고 봅니다. 안준생의 고생도 고생이지만 그보다 더한 것도 견디며 애국 운동 하신 분들도 많은데 그런 분들이 안준생을 보면 어떤 마음이 들었을까요?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목록보기 
고파스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문의 | FAQ | 서버 부하 : 529.25%
KOREAPAS.COM ⓒ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