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뉴스 N
따끈따끈한 학내 소식을 전합니다.
새로고침 | 로그인
高大人
The HOANS | 등록일 : 2019-08-30 19:54:25 | 글번호 : 10536 |
1124명이 읽었어요 모바일화면

[The HOANS 속보] 부총학생회장의 마무리 발언으로 끝… 집회의 성패는?




첨부 이미지 : 1개

다소 돌발적인 상황에 이어 본교 부총학생회장 이진우(사회 16) 씨가 총학생회장을 대신해 등장해 “아쉬운 모습을 많이 보여드린 듯하다”며 이렇게 “집회를 마무리하게 되어 죄송하다”고 말했다. 부총학생회장은 총학생회를 대변해 “앞으로 많은 피드백을 받겠다”며 “느린 소통을 인지하고 있다”고 말을 이었다. 참여자들의 다소 강력한 규탄의 목소리가 이어지는 가운데 이번 사태에 본교 학내 구성원이 어떻게 대응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참여 인파가 빠져나감에 따라 집회 현장은 빠르게 비워졌으며 현재는 취재진 및 집행부만이 남아 현장을 갈무리하고 있다.

고려대학교 정경대학 신문사 The HOANS
thehoans@gmail.com
출처 : 고려대학교 고파스 2020-05-28 10:56:27:



댓글수 1
새로고침 | 목록보기 | 댓글쓰기

댓글 1 高大人 2019-08-30 20:06:06
한 단어로 요약 "탄핵"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목록보기 
웨이크컴퍼니 | 대표 : 박종찬
서울 성북구 안암로83 5F
사업자 등록번호 : 391-01-00107
통신판매업신고 : 2019-서울성북-1598
02-925-1905
e-mail : kopapa@koreapas.com
고파스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문의 | FA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