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6
뭐든지 리뷰하는 소비자의 포럼입니다. 안암상권 후기는 sofo를 이용하셔요♡
새로고침 | 로그인
상수역 bar 페더 강력 추천
상수역 / bar / 페더 / 강력 추천
高大人
후기(추천) | 등록일 : 2019-12-11 13:48:52 | 글번호 : 44383
1678명이 읽었어요 모바일화면


첨부 이미지 : 1개

예전에 feather 추천 글을 쓴 적이 있습니다.
그때는 여기 오너 바텐더분이 정말 친절하시다, 접객의 신세계를 볼 수 있다, 소명의식 가지고 일하는 사람에게서 느낄 수 있는 긍정적 기운, 유쾌한 분위기 이런 것들을 언급하며 업장 추천을 했었는데요.

어제 방문하고서는 이 업장의 강점은 맛이다... 그것도 아주 압도적인 맛이다...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시는 내내 정말 계속 감탄이 나왔어요. 동행은 내가 지금까지 마신 술은 무엇인가... 살면서 마신 것 중에 가장 맛있다고 얘기했고요.



상수역 페더는 시그니처 칵테일에 꽤 많은 공을 들이는 업장입니다. 업장 운영의 방향을 클래식은 좀 포기하더라도(그렇다고 클래식 칵테일 맛이 없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시그니처 메뉴에 힘을 주는 쪽으로 가고 있는데요.

궁극적으로는 시그니처 메뉴만 취급하는 bar를 만들고 feather 브랜드의 바 북을 계속 만들어 내겠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번이 6번째 분기 칵테일인데

12월 2일에 나온 이번 시즌 메뉴가 정말 훌륭합니다.
제가 술 애호가(=알중)이기도 하고, 업장 하거나 종사하는 지인들도 많고, 술쪽에서 일하기도 했고, 모임들도 하고 있고, 여차저차 해서 관련 경험이 적지 않다고 생각하는데...

개별 단품이 압도적 매력을 발했던 경우들은 기억나는 잔들이 몇 개 있는데

페더의 이번 분기 칵테일처럼 이렇게 하나의 컨셉, 시리즈가 통으로 몽땅 훌륭했던 기억은... 한참을 생각해 봤는데 떠오르지 않았습니다.

데이트 하실 때 가볍게 드시기도 좋은 잔들인데
디테일들이 진짜 어마어마해서 애호가 분들도 그런 것 캐치하시는 재미가 있을 겁니다.

이번 메뉴 연구에 세 달 반이 걸렸다고 합니다. 엄청 세세하게 신경을 쓴 포인트들이 많은데
바텐더 분들이나 잔의 구성에서나, 자기 노력 알아달라고 뽐내는 부분이 없이 차분해요. 설명이 적어서 제가 더 깊게 감상을 남길 수 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저도 페더의 이번 분기 메뉴 맛은 언급하지 않으려고요. 다만 근처 가시는 분들은 방문하시어 꼭 드셔 보셨으면 좋겠어요. 맛있어요 엄청.

명품은 디테일이 만든다는데, 페더 이번 메뉴 어마어마한 명품 같아요. 브랜드 로고 안 박아서 딱 봐서는 명품인지 모르고 지나칠 수도 있는데 보면 볼수록 매력적입니다. 자꾸 생각나네요.

기대가 크면 실망이 크니까
어디 추천할 때 위험한 요소를 항상 얘기하면서 기대치를 많이 높이지 않는데
이 정도 알맹이면 실망하기가 더 힘들 것 같습니다.

최현석 셰프가 상위 몇 프로 음식은 취향을 타지 않는다. 내 취향 아니어도 맛있는 게 맛있는 줄은 안다. 라는 얘기를 했던 것 같은데

어제 마신 페더 음료들이 그랬어요. 제 취향 아닌데 진짜 맛있었습니다.



댓글수 9
새로고침 | 목록보기 | 댓글쓰기

댓글 1 高大人 2019-12-11 15:21:41
오 감사합니다!


댓글 2 高大人 2019-12-11 15:51:19
1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를!


댓글 3 高大人 2019-12-11 16:08:43
시간대에 따라 사람은 많이 붐비는 편인가요?


댓글 5 高大人 2019-12-11 18:01:15
가격대가 높앗던거같은데 거기가맞나@_@


댓글 6 高大人 2019-12-11 18:48:53
3 저는 맨날 늦은 시간에만 가는데 그때도 바에는 사람들이 꽤 많아요.
5 근처 좋은 바 중에 rs, 팩토리는 가격이 좀 있고 디스틸은 균일가인 대신에 가격에 양을 맞추는 경향이 있는데 페더는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합니다.


댓글 7 高大人 2019-12-16 00:00:57
제가 앉았던 자리!!!ㅎㅎ 설명 워낙 잘해주셔서 칵알못도 잘 즐겻어요


댓글 8 高大人 2019-12-19 03:06:38
어우 여기 좋죠! 근데 전 사장님 혼자 운영하실 때 갔던 것에 비해서 두 번째 방문 때 접객해주셨던 바텐더 분은 조금 아쉬웠어요. 부족하단 건 아니고, 사장님에 비해 낯을 좀 가리시는 것 같더라구요. 맛은 정말 만족스러웠습니다


댓글 9 高大人 2019-12-19 08:28:52
8 수줍수줍하시는 느낌을 받으셨나 봐요. 절대 불친절한 분은 아니고 업장에 일하시는 분들이 모두 불친절이랑은 거리가 엄청 멀죠 ㅎㅎㅎ 여튼 좋은 곳은 많이 방문하고 마셔서 응원해 보아욧 ㅎㅎㅎ...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목록보기 
고파스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문의 | FAQ | 서버 부하 : 87.5%
KOREAPAS.COM ⓒ 2019